한승수 총리, 한미 FTA와 관련 기다릴 채비, 북한의 강경 기조의 배경엔 내부 문제가

문서번호 생성일 분류 출처 태그
08SEOUL2218 2008-11-14 06:29 기밀 주한미국대사관
  • 기 밀 SEOUL 002218
  • 국방부망 배포1)
  •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한국과는 미 무역대표부에 전달2)
  • 행정명령 12958: 비밀해제: 11/14/2018
  • 태그: PREL3), ETRD4), EFIN5), ECON6), KS7), KN8)
  • 제 목: 한승수 총리, 한미 FTA와 관련 기다릴 채비, 북한의 강경 기조의 배경엔 내부 문제가
  • 참조: SEOUL 02052
  • 분류자: 캐슬린 스티븐스 대사. 근거 1.4(b/d)
  • 번역자: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3/04/16 11:22

요점

1. (기밀) 요점: 한승수 총리는 한국정부는 한미 FTA 비준 문제를 미국이 착수하도록 기다릴 채비가 되어 있지만, 그 와중에 국회가 FTA협정을 비준하도록 장려할 거라고 11월 13일 한 총리를 예방한 자리에서 대사에게 말하였다. 한국정부는 오바마 당선인이 국내 심각한 경제 문제에 당면해서, 다른 경제 문제를 해결하는 데 시간이 걸린다는 점을 이해한다. 한 총리는 한국은 미국의 비준에 대해 새 행정부나 미 의회를 압박하지 않을 거라고 말하였다. 그는 한미 FTA협정의 골간을 보전하고, “재협상”이란 용어 사용을 피하길 원한다고 역시 지적하였다. 한 총리는 남한 민간단체의 선전 전단에 대한 북한의 민감한 반응과 개성공단의 활동을 제한하겠다는 위협은 정권의 불안정 및 북한 내부 심각한 문제를 보여주는 거라고 해석하였다. 한승수는 김정일의 건강이 나쁘다는 소식이 확실히 퍼지고 있는 만큼 북한 정권의 내부 결속을 도모하기 위해서 대결적인 기조를 취하고 있다고 했다. 긴장이 계속 고조될 가능성에 대비할 필요가 있다고 그는 덧붙였다. 한 총리는 전 세계가 버락 오바마의 당선으로 고무되었으며, 이 대통령도 당선인과 함께한 전화 통화에 대해 긍정적인 발언을 했다고도 평가하였다. 오바마 당선인이 부시 대통령과 함께 백악관을 방문해서, 초당적인 권력 이양 준비에 협력하는 모습에 대해, “우리 한국도 그런 전통을 배워야할 필요가 있다.”라고 그는 말하였다. 요점 끝.

미국의 한미 FTA 비준은 “기다릴 예정”

2. (기밀) 11월 13일 대사가 한승수 총리를 예방한 자리에서 논의한 주제 중에는 한미 FTA와 북한의 태도 등이 있었다. 한승수는 한미 FTA에 대해서 한국정부가 당분간은 국회 비준을 장려하는 데 집중할 예정이라고 말하였다. 한국정부는 미국이 비준 문제 해결에 시간을 갖도록 할 준비가 되어있다. 한 총리에 의하면, 오바마 당선인이 긴급한 국내 경제 현안에 직면해 있어, 다른 경제 우선 사항 해결에 시간이 걸릴 것임을 한국정부는 이해한다. 그는 FTA 비준과 관련해 한국정부는 참을성있게 새 행정부나 미 의회를 압박하지 않을 거라고 강조하였다. 대사는 (비준을) 몇 달 앞에 두고 운신의 폭이 좁게 만들 공개석상의 발언에 대해 주의를 촉구하였다. 그녀는 양국의 경제적 관계에 걸림돌이 될 수 있는 행보를 피해줄 것을 역시 촉구하였다. 총리는 FTA 문제에 융통성을 담보하기 위해선 공개석상에서 한미 FTA를 논의할 때 신중을 기하는 게 현명하다고 대사와 견해를 같이 하였다. 그는 한국정부는 이번 협정이 상호 이득이라고 확신하며, 한미 FTA 협정의 “골간”을 유지하길 바란다고 말하였다. 한국정부는 “재협상”이란 용어의 사용을 피하길 바란다면, 그 용어가 한국에서는 강한 함축적 의미가 있다고 주장하였다.

3. (기밀) 한 총리는 방한한 헤이걸 상원의원과의 10월 15일 회동을 환기시키며, 국제 금융 개혁과 관계된 논의에 한국정부가 적극적으로 참여하길 희망한다고 한 총리는 강조하였다. 그는 한국정부는 미국의 미화 300억 달러 통화 스왑에 대해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대사는 G20 금융 정상회의는 전 세계 금융 대란에 대한 대응 논의를 시작하기에 적격인 장소하고 총리에게 말하였다. 한 총리는 한국은 그 과정에서 미국을 항상 지원할 거라고 강조하였다.

북한의 태도는 내부 문제를 드러내

4. (기밀) 개성공업지구에 대한 활동을 제한하겠다는 북한의 발표에 대해 묻자, 한 총리는 북한의 내부의 심각한 문제를 보여주는 게 아닌가 생각한다며, 김정일이 권력을 잡고 있지 않을 수 있다고 했다. “언제고 강력한 지도자의 영향력이 사라지면, 문제가 된다.”라고 그는 평했다. 북한 정권이 더욱 불안정해질 수록, 더욱 거침없이 발언하고, 더욱 대결적인 접근 방식을 취하게 될 거라고 한 총리는 말을 이었다. 김정일의 건강이 나쁘다는 소식이 확실히 퍼지고 있는 만큼 그런 방식으로 내부 결속을 도모할 필요가 있다.

5. (기밀) 한국정부는 북한에 대한 대응에 신중을 기할 거라고 한승수는 말했지만, “원칙을 고수하고”, 현 한국정부가 전 정부와는 다르다는 점을 분명히 할 거라고 했다. 한국정부는 북한 사람들의 안녕을 우려하고 원조를 제공할 준비가 되어 있지만, 북한정부가 대화 재계에 합의하고 7월 11일 금강산 피격 사건에 대해 사과해야 하는 경우에만 해당된다.

6. (기밀) 현재로선, 미국과 한국이 강력한 안보협력을 유지하고, 예로 비무장 지대에서의 “갑작스런 상황”을 비롯해 여타 가능성에 대비하는 게 매우 중요하다. 남북 간의 긴장이 계속 고조됨에 따라, 한미협력이 결정적이라고 한 총리는 말하였다. 또한, 지속적인 한미관계의 공고함을 북한정부에게 보여주는 게 중요하다.

오마바 당선 고무적

7. (기밀) 버락 오바마의 당선이 가져올 영향은 단지 미국에 국한된 게 아니라 전 세계에 미칠거라며, 당선인의 승리에 모두를 “고무”되었다고 말하였다. 이 대통령은 오바마 당선인과의 전화 대화에 대해 호의적인 발언을 하였다. 초당적인 정신에 입각한 전 정부에서 새 정부로의 화기애애한 이양과정은 본받을 가치가 있는 점이라고 한 총리는 말하면서, “우리 한국에도 그런 전통을 배워야할 필요가 있다.”라고 덧붙였다.
스티븐스

저작권자ⓒ 위키리크스 한국(공유 허용)-무단복제, 전재 금지

원본 및 내려받기

08SEOUL2218.rtf
C O N F I D E N T I A L SEOUL 002218 
 
SIPDIS 
 
EAP/K TO PASS TO USTR 
 
E.O. 12958: DECL: 11/14/2018 
TAGS: PREL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ETRD [Foreign Trade], EFIN [Financial and Monetary Affairs], ECON [Economic Conditions], KS [Korea (South)], KN [Korea (North)] 
SUBJECT: ROK PM HAN: PREPARED TO WAIT ON FTA, INTERNAL 
PROBLEMS BEHIND HARD DPRK STANCE 
 
REF: SEOUL 02052 
 
Classified By: Ambassador Kathleen Stephens. Reasons 1.4(b/d) 
 
¶1. (C) SUMMARY: ROK Prime Minister Han Seung-soo told the 
Ambassador during a courtesy call on November 13 that the 
ROKG was prepared to wait for the U.S. to take up the matter 
of its ratification of the KORUS FTA, but would encourage 
ratification of the accord by the National Assembly in the 
meantime.  The ROKG understood that President-elect Obama 
faced serious domestic economic issues and would take time to 
sort out other economic priorities.  PM Han said Korea would 
not press the new administration or Congress on U.S. 
ratification.  He also noted that Korea wanted to preserve 
the gist of the agreement and avoid use of the term 
&renegotiation.8  PM Han interpreted DPRK sensitivity to 
propaganda leaflets from South Korean NGOs and threats to 
restrict activity at Kaesong Industrial Complex to be 
indicative of regime insecurity and serious internal problems 
in North Korea.  The DPRK was taking a confrontational stance 
in order to mobilize domestic support for the regime, he 
continued, as word was surely spreading that Kim Jong Il was 
not well.  The U.S. and ROK needed to be prepared for any 
possibility as tensions continued to rise, he added.  PM Han 
also commented that the world was elated by Barack Obama's 
election and that President Lee had favorable remarks about 
his telephone conversation with him.  About President-elect 
Obama's White House visit with President Bush and cooperative 
bipartisan preparations for a transfer of power, he said, "We 
need to learn this tradition in Korea." End Summary. 
 
--------------------------------------------- - 
"WILL WAIT" FOR U.S. RATIFICATION OF KORUS FTA 
--------------------------------------------- - 
 
¶2. (C) The KORUS FTA and North Korean posturing were among 
the topics of discussion during a courtesy call the 
Ambassador paid on ROK Prime Minister Han Seung-soo on 
November 13.  On the KORUS FTA, PM Han said the ROKG would 
focus for the time being on encouraging ratification by the 
National Assembly.  Seoul was prepared to let the U.S. take 
its time in addressing ratification.  The ROKG understood 
that faced pressing domestic economic issues and that 
President-elect Obama would take time to sort out other 
economic priorities, according to PM Han.  He stressed that 
Seoul would be patient and would not press the new 
administration or Congress on FTA ratification.  The 
Ambassador urged caution on public statements that could 
reduce flexibility in the months ahead.  She also urged 
avoidance of actions that could become irritants in the 
economic relationship.  The Prime Minister agreed with the 
Ambassador that, in order to maintain flexibility on the 
issue, it was wise to use care when discussing the FTA 
publicly.  He said the ROKG strongly believes the agreement 
is mutually beneficial and would like to maintain the 
&gist8 of the agreement.  The ROKG would like to avoid any 
use of the term &renegotiation,8 which PM Han asserted had 
strong connotations in Korean. 
 
¶3. (C) Recalling an October 15 meeting with Senator Hagel in 
Seoul, PM Han emphasized Seoul's desire to be actively 
involved in discussions pertaining to international financial 
reform.  He added that the ROKG was grateful for the U.S. $30 
billion currency swap.  The Ambassador told the Prime 
Minister the G20 financial summit was the right place to 
start discussing a response to the global financial turmoil 
and that it was essential that the ROK be at the table.  The 
PM stressed that Korea would always support the United States 
in this process. 
 
------------------------------------- 
DPRK STANCE BETRAYS INTERNAL PROBLEMS 
------------------------------------- 
 
¶4. (C) Asked about the DPRK's announcement of its intent to 
restrict activity at the Kaesong Industrial Complex, PM Han 
said he thought this was indicative of serious internal 
problems in North Korea and suggested that Kim Jong Il might 
not be in control.  "Whenever a strong leader becomes 
ineffective, there will be problems," he commented.  The more 
insecure the DPRK regime felt, Han continued, the more 
 
outspoken and confrontational an approach it would take. 
This was needed to mobilize domestic support as word was 
surely spreading that Kim Jong Il was not well. 
 
¶5. (C) The ROKG would be careful in its response to the DPRK, 
Han said, but would "maintain its principles" and make it 
clear that the current ROK government was different from 
previous ones.  Seoul was concerned for welfare of the people 
of North Korea and remained ready to provide assistance, but 
only if Pyongyang agreed to resume dialogue and apologized 
for the Mt. Kumgang shooting on July 11. 
 
¶6. (C) For now, it was very important for the U.S. and ROK to 
maintain strong security cooperation and be prepared for any 
possibility, including, for example, a "sudden event" along 
the DMZ.  As inter-Korean tensions continued to rise, 
cooperation would be critical, PM Han said.  It was also 
important to show Pyongyang that the U.S.-ROK relationship 
continued to be a strong one. 
 
---------------------------- 
"ELATED" BY OBAMA'S ELECTION 
---------------------------- 
 
¶7. (C) Noting the impact Barack Obama's election would have 
not just in the U.S. but around the world, the Prime Minister 
said all were "elated" by the President-elect's victory. 
President Lee had favorable remarks about his telephone 
conversation with President-elect Obama.  The cordial, 
bipartisan spirit in which the transition from one 
administration to another was proceeding was something worthy 
of emulation, PM Han said, adding that "we need to learn this 
tradition in Korea." 
STEPHENS
1)
번역 주: SIPDIS, Siprnet Distribution
2)
EAP/K TO PASS TO USTR
3)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4)
[Foreign Trade]
5)
[Financial and Monetary Affairs]
6)
[Economic Conditions]
7)
[Korea (South)]
8)
[Korea (Nor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