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UEFA 유로파리그 공식 파트너십 3년 연장

한국타이어는 2020/21까지 UEFA 유로파리그와 후원계약을 연장했다 [사진=한국타이어]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조현범) ‘유럽축구연맹 유로파리그’와의 공식 후원 계약을 이어간다.

한국타이어는 UEFA 유로파리그 공식파트너십을 2020~2021 시즌까지 3년 연장해 전 세계 축구 팬들을 대상으로 글로벌 브랜드 활동 강화에 나선다고 17일 밝혔다.

한국타이어는 지난 2012년 UEFA 유로파리그의 공식 후원 계약을 처음 체결한 이후 꾸준히 연장해왔으며, 이번 계약 연장으로 총 9년 동안 공식파트너로 활동하게 됐다.

2018~2019 시즌부터는 경기장 보드 및 LED 광고판, 미디어 월 등 경기장 내 마케팅 수단뿐 아니라 리그의 온라인 채널로까지 브랜드 노출 기회를 확장했다. 이에 따라 경기가 진행되는 매주 팬들이 뽑는 ‘이주의 선수’ 제공 스폰서로 소개된다.

이와 함께 한국타이어는 매년 UEFA 유로파리그 결승전에 맞춰 8강 진출국 중 주요 국가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유튜브, 페이스북 등 소셜 미디어를 활용한 디지털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전 세계 인기 스포츠 대회를 후원하며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있다. 유로파리그를 비롯해 2016년부터 스페인 최고 명문 축구구단 레알 마드리드의 글로벌 마케팅 파트너로 활동 중이다. 또 미국 메이저리그와도 3년간 공식 후원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위키리크스한국=문수호 기자]

 

<저작권자 ⓒ 위키리크스한국(http://wikileaks-kr.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