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여객기, 터키 공항서 다른 비행기와 충돌

[사진=연합뉴스]

아시아나항공 여객기가 터키 이스탄불 공항에서 다른 항공기에 충돌했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보고되지 않았으나 사고에 따른 항공편 취소로 승객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13일(현지시각) 오후 5시 30분 이스탄불 아타튀르크국제공항을 출발, 서울(인천)로 갈 예정이던 아시아나항공 OZ552편 ‘에어버스 A330기종’ 항공기가 활주로로 이동하던 중 터키항공 ‘에어버스 A321기종’ 항공기의 꼬리 부분을 치고 지나갔다.

이 사고로 터키항공 항공기의 꼬리부분 수직날개가 완전히 꺾여 부서지고 화재가 발생했으며 아시아나항공 여객기도 파손됐다.

인명피해는 파악되지 않았으나, 일요일 항공편 취소로 승객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다수 승객이 이날 대체 항공편을 제공 받지 못했으며, 예정 시간으로부터 약 6시간이 지나고부터서야 순차적으로 공항 주변 호텔을 배정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위키리크스한국=윤광원 기자]

 

<저작권자 ⓒ 위키리크스한국(http://wikileaks-kr.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